새군산신문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메인 메뉴

  • UPDATE. 2021-09-17 10:49:46 (금)

콘텐츠

뉴스초점

(뉴스초점) 군산시의회, 김제시 행정구역 신청 ‘좌시 않겠다’

김혜진 newgunsanews@naver.com

  • 2021.09.15 10:47:17

(뉴스초점) 군산시의회, 김제시 행정구역 신청 ‘좌시 않겠다’

동서도로 행정구역 신청 지자체간 분쟁 유발

김영일 부의장과 의장단 모든 역량 동원할 것

 

군산시의회가 14일 부의장실에서 긴급 의장단회의를 열고 김제시가 행안부 내부지침을 지키지 않고 행정구역 결정신청을 한 것에 대해 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저지할 것을 밝혔다.

군산시민들의 곱지 않는 눈길을 감안한 긴급 사안이라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김제시의 행동은 지자체간 분쟁을 유발하고 속도감 있게 진행되어야 할 새만금 사업추진에 걸림돌이 될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날 회의에서 의장단은 전라북도와 새만금청이 새만금사업에 따른 지역 간 갈등과 분쟁을 해소하고 원활한 새만금사업 추진을 위해 전북도 출장소 설치 등 임시행정체계 구축용역을 추진해 하반기까지 방안을 마련하겠다.”는 입장이었다고 했다.

전라북도와 군산시, 김제시, 부안군이 올 6월 지역상생협약을 통해 () 개발, () 행정구역 논의협약을 체결했었다.”면서 전형적인 뒤통수 때리기 아니냐고 소리를 높였다.

동서도로는 지난 2월 국도 12호으로 지정되어 도로법 제23(도로관리청)규정에 따라 익산국토청에서 관리 중으로 김제시는 도로관리에 대한 어떠한 권리도 없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의장단은 또 전북도가 지자체 간 행정구역 논쟁으로 차질을 빚지 않도록 합리적인 중재 역할을 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김제시가 행정안전부에 새만금 동서도로의 관할권을 김제시로 인정해달라는 취지로 행정구역 결정신청서를 제출한 것에 대해 수수방관하고 있는 것에 대해 유감을 표시했다.

의장단은 김제시가 제출한 동서도로 행정구역 결정 신청서가 정식 접수된다면 군산시는 그동안 동서도로를 관리하면서 자치권을 행사해온 만큼 새만금 동서도로에 대한 정당한 자치권 확보를 위해 시의회와 군산시는 모든 역량을 동원하여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영일 부의장은 김제시가 제출한 신청서가 반려되지 않을경우 시의회에서는 정치권은 물론 시민단체와 연대하여 행안부, 전라북도를 항의방문하고 지역갈등을 초래하는 김제시의 일방적인 행위에 대한 성명서 발표는 물론 중분위 심의 저지 범시민 규탄대회, 릴레이시위 등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새만금 관련 사업들을 제대로 추진하기 위해서는 전북도와 새만금개발청, 인근 3개 시군을 비롯한 도내 자치단체의 협력과 협의가 가장 중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다.

 

김혜진 / 2021.09.15 10:47:17

  • 군산시
  • 전라북도 귀어귀촌 종합지원센터
  • 오성의료재단 동군산병원
  • 군산시의회
  • 디오션시티

  • 카피라이터

    LOGIN
    ID저장